Select Language

Check Application Status
en

Resource Zone

재무상담사가 알아야 할 밀레니얼 세대의 5가지 특징

켄트 브릿지먼(Kent Bridgeman)

Rate 1 Rate 2 Rate 3 Rate 4 Rate 5 0 Ratings Choose a rating
Please Login or Become A Member for additional features

Note: Any content shared is only viewable to MDRT members.

밀레니얼 세대는 자신만의 재정 관련 요구를 가지고 있습니다. 재무상담사가 이 요구를 충족시킨다면 부를 축적하고자 하는 호의적인 사람들을 고객으로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팬데믹 시기는 Y 세대 라고도 일컬어지는 밀레니얼 세대의 삶에서 두 번째로 치명적인 경기 침체로 기록될 것입니다. Y 세대의 많은 이들은 2008년 금융위기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고 자신의 꿈을 연기하거나 축소해야 했으며, 현재는 최근 발발한 경기 침체를 최전선에서 맞이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밀레니얼 세대를 잠재고객 명단에서 배제하는 것은 근시안적인 전략입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자신만의 재정 관련 요구를 가지고 있으며, 이 요구를 충족시킨다면 자산을 늘리고자 하는 호의적인 사람들을 고객으로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다음은 밀레니얼 세대와 상담할 때 알고 있어야 할 5가지 내용입니다.

1. 그들은 분투하고 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아직도 2008년 금융위기의 여파에 맞서 분투하고 있습니다. 재무상담사를 두려워하거나 불신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이들은 여러분의 타겟 그룹이 아닙니다. 밀레니얼 세대의 일부는 재정적 목표는 잠시 접어두고 생존을 위해 분투하고 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재정 관련 교육에 대한 갈증을 느끼고 있습니다. 이를 해소해줄 수 있다면 여러분은 이 세대와 함께할 수 있을 것입니다.

2. 밀레니얼 세대는 시간에 쫓기고 있습니다.

Y 세대의 상당수는 생계를 위해 투잡이나 부업을 해야 합니다. 이 세대는 시간이 부족하기 때문에 간단명료한 미팅을 선호합니다. 밀레니얼 세대와 소통할 때는 글머리 기호와 요점 정리가 필수입니다.

3. 재정적 안정성이 핵심입니다.

밀레니얼 세대의 상당수는 은퇴 시점까지 계속 일할 수 있을지 걱정합니다. 투자는 나중 문제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생명보험이나 의료보험 등과 같은 별도의 재정적 ‘안전망’을 필요로 합니다. 우선 안전성 보장에 집중한 다음, 자산을 늘리는 문제로 넘어가야 합니다.

4. 밀레니얼 세대는 공익에 가치를 둡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열심히 일한 만큼 자산을 제대로 활용하고 싶어하며, 사회 문제에도 관심을 가지며 변화를 만들어 나갑니다. 이 세대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에 투자하고 싶어합니다. 다시 말하면, 사회나 환경에 해로운 기업들을 배척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돈을 버는 것뿐만 아니라 자신이 투자하는 기업에 대해 자부심을 가지고 싶어합니다.

5. 밀레니얼 세대는 재정 관련 조언을 간절히 원합니다.

Investopedia에 따르면, 밀레니얼 세대 중에는 금융 업계에 대한 근원적인 불신과 불안을 가진 사람들도 있지만, 여유가 있는 사람들은 재무상담사를 고용하는 것을 선호한다고 합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재무전문가와 로보-어드바이저를 모두 활용하여 투자전략을 세웁니다. 2020년 2월에 진행된 Harris 여론조사에 따르면, 밀레니얼 세대는 X 세대와 베이비부머 세대보다 공인 상담사를 더 신뢰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밀레니얼 세대 81%, X 세대 73%, 베이비부머 세대 75%)

Y 세대와 상담할 때에는 최신 기술을 활용하는 것이 상당히 효과적일 것입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온라인에 익숙한 생활을 하지만 개인간의 유대관계를 여전히 그리워하고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Y 세대는 돈과는 큰 인연이 없지만 어려운 시기에도 자산을 늘릴 수 있는 사람들은 때때로 재무상담사의 조언을 구합니다. 이런 조언은 2020년의 불확실한 금융 환경에서 그 어느 때보다 중요성이 커질 것입니다.

출처: MDRT 블로그

 

{{GetTotalComments()}} Comments

Please Login or Become A Member to add comments